보좌관 2 -3회(2019/11/18)

선영은 창진의 위협에도 불구하고 노동환경 개선 법안 발의를 추진하고, 태준은 자신의 지역구인 성진시의 재개발 지역 철거를 강제집행하는 창진을 끌어내리기로 결심한다. 한편 희섭은 경철에게 태준을 수사하라고 지시하는데…

보좌관2 3회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